언론보도

Home > 병원소개 > 병원소식 > 언론보도
분당차병원 언론보도 입니다.
게시물 보기
분당 차병원 ‘수호천사기금’으로 중탑종합사회복지관에 물품 기부
등록일 2018.12.20 조회수 433

 

분당 차병원 ‘수호천사기금’으로
중탑종합사회복지관에 물품 기부

 

 

분당 차병원 임직원 자발적 후원금으로 쌀600 kg, 어르신용 지팡이 60개 기부

수호천사기금으로 지역사회 내 물품 후원, 저소득 환자 치료비 지원 등 나눔 활동 전개

 


차의과학대학교 분당 차병원(원장 김재화)은 임직원들의 자발적 기부로 조성한 ‘수호천사기금’으로 쌀 600kg과 어르신용 지팡이 60개 후원물품을 중탑종합사회복지관에 기부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전달된 후원물품은 2018년 한 해 동안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매달 일정한 기부금을 모아 조성한 ‘수호천사기금’으로 전달됐다.

중탑종합사회복지관 김종우 관장은 “겨울철 낙상사고 등으로 갑작스럽게 거동이 불편하거나 장기요양등급 외 판정을 받아 복지관의 도움이 필요하신 어르신들이 많다. 분당 차병원의 물품 후원이 어르신들과 차상위 계층 등 어려운 가정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오랜 기간 후원금을 모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온정을 보내주신 분당 차병원 임직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분당 차병원 수호천사기금 운영위원장 김승기 교수는 "분당 차병원 수호천사기금이 지역사회 내 어르신들에게 도움을 드릴 수 있는 기회가 되어 뜻 깊다”고 전했다.

한편, 분당 차병원은 2002년부터 조성된 수호천사기금으로 여성의 쉼터, 임마누엘의 집(장애인복지시설),경기남부아동일시보호소 등 지역사회 내 물품 후원, 저소득 환자 치료비 지원 등 소외된 이웃을 대상으로 다양한 나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분당 차병원 임직원들이 ‘수호천사기금’으로 쌀 600kg, 어르신용 지팡이 60개 후원 물품을 중탑종합사회복지관에 전달했다. 사진 왼쪽 세 번째부터 유방갑상선암센터 김승기 교수, 중탑종합사회복지관 김종우 관장.


 

관련기사보기